2020.09.03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조금강릉 27.9℃
  • 구름많음서울 25.2℃
  • 구름조금대전 25.0℃
  • 구름조금대구 29.6℃
  • 구름조금울산 29.2℃
  • 구름조금광주 26.2℃
  • 맑음부산 27.9℃
  • 구름조금고창 24.7℃
  • 맑음제주 27.7℃
  • 구름조금강화 23.9℃
  • 구름많음보은 25.0℃
  • 구름조금금산 24.4℃
  • 구름조금강진군 26.3℃
  • 구름조금경주시 29.5℃
  • 구름조금거제 26.8℃
기상청 제공

경제

삼성, 퀄컴 5나노 스냅드래곤 만든다...내년 갤럭시S 탑재할 듯

- 대만 TSMC와 수주경쟁에서 삼성전자 승리한 듯

URL복사

17일 미국 IT전문매체 샘모바일은 삼성전자가 내년 5nm(나노)공정을 통해 퀄컴의 스냅드래곤 875G와 735G를 생산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보도내용을 보면 퀄컴은 TSMC보다 삼성전자의 기술력을 더욱 우수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그동안 삼성전자와 대만 TSMC는 5나노 물량을 수주하기 위해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었다.

 

퀄컴의 최신 칩셋 물량은 어느 파운드리 업체가 생산하느냐에 따라 자존심부터 수익성, 기술력까지 여러 분야에서 시장에서 우위를 점하게 된다.

 

삼성전자는 지난 1분기 실적발표를 통해 2분기 말까지 5나노 칩셋 양산을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IT업계는 삼성전자가 5나노 EUV(극자외선)공정을 통해 엑시노스 992를 생산할 것이라고 전망한 바 있다.

 

샘모바일은 투자은행에서 유출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삼성전자의 생산일정으로 추정되는 이미지에는 2021년 1분기 ‘SDM 875G 5nm EUV', 'SDM 735G 5nm EUV'라는 문구가 적혀있다.

 

5나노 공정으로 제작된 해당 칩은 7나노 공정 칩보다 크기가 25% 작아지고 전력효율도 20% 가량 상승한다. 내년 상반기 출시될 예정인 삼성전자의 새로운 갤럭시S 시리즈에는 해당 칩이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까지 공개된 정보를 종합하면 스냅드래곤 875는 Kryo 685 CPU코어, 아드레노 660 GPU, 아드레노 665 VPU, 아드레노 1095 DPU, 스펙트럼 580 ISP, 4채널 PoP LPDDR5 램 등을 사용할 것으로 보인다.

프로필 사진
고영찬

안녕하세요. 보도본부장 고영찬입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진중권 교수, 송영길의원에 "성추행은 '문화'가 아니라 범죄...괜히 더듬어만지당이겠나?" 직격탄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은 19일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뉴질랜드 한국 대사관 현지 직원의 ‘엉덩이 툭툭’ 성추행 의혹에 대해 "문화의 차이도 있다고 본다"며 "같은 남자끼리 배도 한 번씩 툭툭 치고 엉덩이도 치고 그랬다"고 언급했다. 이는 지난 뉴질랜드 정부가 지난 2017년 12월 주뉴질랜드 대사관에서 근무하던 한국 외교관 A씨가 현지 남성 직원을 성추행했다는 혐의를 제기하며 직접 조사를 요구한 사건관련 발언이다. A씨는 피해 직원의 엉덩이를 만지는 등 3차례 성추행한 의혹을 받았고 뉴질랜드 사법 당국의 조사가 시작되기 전인 2018년 2월 임기 만료로 뉴질랜드를 떠났다. 외교부는 자체 조사를 통해 A씨에게 2019년 2월, 감봉 1개월의 징계를 내렸다. 그러나 피해자가 지난해 10월 뉴질랜드 경찰에 신고했고, 뉴질랜드 사법 당국은 A씨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하고 한국 정부에 수사 협조를 요청했다. 뉴질랜드 저신다 아던 총리가 지난달 문재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관련 문제를 제기하자 외교부는 필리핀에서 근무하고 있던 A씨를 최근 귀국 조치했다. A씨는 신체 접촉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성추행 의도는 전혀 없었다'며 혐의를 부인하는 것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