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3 (토)

  • 맑음동두천 17.5℃
  • 구름많음강릉 15.1℃
  • 박무서울 18.4℃
  • 맑음대전 17.0℃
  • 맑음대구 15.8℃
  • 흐림울산 15.5℃
  • 맑음광주 16.9℃
  • 맑음부산 17.3℃
  • 맑음고창 18.5℃
  • 구름조금제주 19.8℃
  • 구름많음강화 17.7℃
  • 맑음보은 15.3℃
  • 맑음금산 15.5℃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4.9℃
  • 맑음거제 16.4℃
기상청 제공

경제

CJ그룹, 뚜레쥬르 매각설 전면부인 “사실무근"

- CJ, 지난해 투썸플레이스 홍콩 사모펀드에 매각
- 코로나19 타격으로 경영난 해소 위해 뚜레쥬르 매각 추측
- 언론매체에서 매각설...그룹차원에서 전면 부인

CJ그룹은 CJ푸드빌이 운영하고 있는 프랜차이즈 뚜레쥬르의 매각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며 전면부인했다.

 

14일 한 언론매체가 단독기사로 CJ푸드빌이 뚜레쥬르 사업부문 매각을 위해 다수의 사모펀드와 접촉했으며 예상 거래 가격은 5,000억~6,000억원 가량으로 평가됐다고 보도했다. CJ그룹은 이에 대해 “매각 계획이 없다. 해당 내용은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뚜레쥬르는 CJ그룹의 외식 계열사인 CJ푸드빌이 운영하는 제빵 프랜차이즈 브랜드로 전국에 1,300여개 지점을 운영중이다.

 

CJ푸드빌은 지난 1분기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외식업계가 극심한 불황에 빠지자 부동산 등 고정자산 매각, 신규투자 동결, 지출억제 극대화, 경영진 급여반납, 신규 매장 출점 보류 등의 자구책을 마련해서 실행한 바있다.

 

특히 자금확보를 위해 투썸플레이스를 홍콩 사모펀드에 매각했었기 때문에 이번 뚜레쥬르 매각설도 비슷한 내용일 것이라는 추측이다.

 

업계 관계자는 “CJ푸드빌의 경영상황이 좋지 않자 다양한 추측이 제기되고 있는 것이다. 그룹 차원에서 적극 부인한만큼 매각설은 조용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CJ푸드빌은 지난해 투썸플레이스를 홍콩의 사모펀드 앵커에퀴티파트너스에 매각했다. 따라서 이번에 뚜레쥬르를 매각하게 되면 프랜차이즈 사업을 모두 정리하는 수순이었기 때문에 시장의 주목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프로필 사진
고영찬

안녕하세요. 보도본부장 고영찬입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윤상현의원,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에서 기조연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윤상현 국회의원이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 기조연설 영상을 공개했다. 윤상현 의원은 기조연설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전 세계 모든 국가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제재를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문재인정부는 북한으로의 개별 관광 정책을 계속 밀어붙이고 있다. 이는 유엔제재결의안과 반대로 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방적인 외교는 여러 나라들이 서로 협력을 증진하면서 국제적인 협력의 평화를 이루는 방법이자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 협력은 남북한의 관계를 증진시킬 뿐 아니라 국제사회 동북아 한반도의 영원한 평화를 가져오는 중요한 방법”이라며 ‘예방적 외교’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자문기관인 천주평화연합이 2016년 구성했으며 세계 각국의 국회의원들의 경험과 지혜를 하나로 통합시켜 세계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찾고자 하는 목적의식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 의원은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월드서밋 2019에 이어 2020년에도 기조연설자로 참석했으며 현재 인천 미추홀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해 4선 도전을 준비하고 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