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20.6℃
  • 서울 20.4℃
  • 대전 21.5℃
  • 대구 21.1℃
  • 울산 21.7℃
  • 구름많음광주 23.1℃
  • 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22.7℃
  • 흐림제주 25.4℃
  • 흐림강화 20.2℃
  • 구름조금보은 21.0℃
  • 구름조금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1.5℃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북한

한반도 전쟁 임박하나? 김정은, 이번엔 군 최고위 내세워 미국 협박

인민군 총참모장 박정천 담화문 발표
외무성라인들이 주로 담화문을 내던 것과 달리 군최고위 담화문 발표는 이례적
박정천, 무력도발 가능성 시사




 북한이  4일 인민국 총참모장 박정천의 명의로 된 담화문을 통해 미국을 강도 높게 항의했다. 박정천은 트럼프대통령이 3일 영국에서 진행된 나토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한 자리에서 한 발언을 두고 북한에 대한 재미없는 발언을 하였다는데 대해 전해들었다면서 이에 대해 김정은도 이 소식을 매우 불쾌하게 접했다고 언급했다.


담화문은 "지금 이 시각도 조미(미북)관계는 정전상태에 있으며 그 어떤 우발적인 사건에 의해서도 순간에 전면적인 무력충돌에로 넘어가게 되여있다." 며 최근 미국군대는 북한을 겨냥한 심상치 않은 군사적움직임들을 보이고있고  자신들은 이러한 군사적행동이 북한의 안전에 주는 영향들에 대하여 분석하고 대처할수 있는 준비를 하고있다고 밝혔다. 

박정천은 자신은 이처럼 위험한 군사적대치상황속에서 그나마 북한과 미국사이의 물리적충돌을 저지시키는 유일한 담보로 되고있는것이 트럼프대통령과 김정은 사이의 친분관계라고 생각하지만 이번에 미국대통령이  북한정권을 염두에 두고 전제부를 달기는 했지만 무력사용도 할수 있다는 발언을 한데 대하여 매우 실망하게 된다며 이러한 위세와 허세적인 발언은 자칫 상대방의 심기를 크게 다치게 할수 있다고 지적했다.

박총참모장은 "한가지만 명백히 말해두지만 자국이 보유한 무력을 사용하는것은 미국만이 가지고있는 특권이 아니다."며 미국이 북한을 대상으로 하는 군사적행동을 감행하는 경우 북한이 어떤 행동으로 대답할지에 대해서는 누구나 짐작할수 있을것이라고 언급한 뒤 "만약 미국이 우리(북한)를 상대로 그 어떤 무력을 사용한다면 우리 역시 임의의 수준에서 신속한 상응행동을 가할것이라는 점을 명백히 밝힌다."고 경고했다.  

마지막으로 박정천은 북한 특유의 협박조로 북한을 상대로 무력을 사용하는 일은 미국에 있어서 매우 끔찍한 일이 될것이라고 위협했다. 


북한의 박정천 인민군 총참모장 이번 담화는  미국에 연말 시한을 언급하며 "크리스마스 선물"을 무엇으로 선정할지 미국이 선택하라고 협박한지 하루만에 나왔다.  그리고 북한은 그동안 주로 외무성간부들과 김영철 등 대미외교라인을 내세워 미국에 대한 경고성, 또는 협박성 메시지를 발표해왔으나 인민군총참모장을 내세워 미국에 경고하는 담화문을 발표한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한편 북한 언론들은 4일 당중앙위원회 7기 5차전원회의 개최 발표와 함꼐 김정은이 측근들과 함께 백마를 타고 백두산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북한 내부 소식통들은 김정은이 스스로 정한 연말 시한을 앞두고 북한이 상당한 부담을 느끼고 있는 상황이며 북한주민들의 민심은 이미 김정은을 떠났기 때문에 김정은이 무척 조급해하고 있다고 전하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해외거주 가족이 재외동포여도 마스크 보낼 수 있다
외교부, 여성가족부는 관세청과 함께 24일, 부처합동으로 “해외거주 가족이 재외동포여도 마스크 보낼 수 있다”고 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6월 25일부터 국적에 관계없이, 재외동포인 가족에게도 보건용 마스크 해외발송이 가능해진다. 재외동포는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외국에 장기 체류하거나 외국의 영주권을 취득한 사람, 국적에 관계없이 한민족의 혈통을 지닌 사람으로서 외국에서 거주·생활하는 사람이다.(재외동포재단법) 지금까지 국제우편을 통해 해외 거주 가족용 마스크를 보낼 수 있는 대상은 발송인의 가족중 한국 국적을 가진 재외국민에 한해 가능했다. 정부는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외국 국적을 가진 재외동포(해외 입양인 포함) 및 결혼이민자의 부모・자녀에 대해서도 발송을 허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해외 거주 가족들에게 보건용 마스크를 발송하기 원하는 국민들의 민원이 계속 제기되고, 최근 공적마스크 구매수량 확대 및 수출 확대 등 국내 마스크 수급이 안정화되는 추세임을 고려하여 이뤄진 것이다. 해외로 마스크를 보내려면 발송인과 수취인 간의 가족관계를 확인할 수 있는 서류와 발송인 본인의 신분증을 지참하여 우체국 접수창구에서 확인받으면 된다. 발송인과 수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