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04 (금)

  • 구름조금동두천 25.0℃
  • 구름조금강릉 28.3℃
  • 구름조금서울 25.5℃
  • 구름조금대전 27.4℃
  • 맑음대구 27.7℃
  • 맑음울산 28.2℃
  • 맑음광주 27.3℃
  • 맑음부산 27.1℃
  • 맑음고창 27.9℃
  • 맑음제주 28.4℃
  • 구름조금강화 24.6℃
  • 구름조금보은 24.8℃
  • 맑음금산 27.1℃
  • 구름조금강진군 27.2℃
  • 맑음경주시 28.7℃
  • 맑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정치

복합문화시설형태의 덕천도서관·돌봄센터 생활SOC가 들어선다- 부산 북구

- 김도읍 '국민의힘' 의원, 지역구 부산 북구·강서구을 예산 확보 밝혀
- ‘21~’23년간 총사업비 111억7천만원 투입해 지상 4층 규모 복합문화시설 건립
- 화명신도시를 복합문화공간으로

URL복사

 

부산 북구에 복합문화시설형태의 최신형 공공도서관이 건립된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간사를 맡고 있는 김도읍(부산 북구·강서구을, 국민의힘) 의원에 따르면, “덕천도서관·돌봄센터 생활SOC 복합화사업을 위해 2021년도  정부예산안에 실시설계비 국비 3억8천만 원이 반영됐다”고 밝혔다. 

 

덕천도서관·돌봄센터 생활SOC 복합화사업은 2021년부 2023년까지 총사업비 111억7천만원(국비 50.5억 시비 26.2억 구비 35억)을 투입해 폐교시설인 덕천여중 강당동을 증축·리모델링하여 공공도서관과 초등돌봄시설을 건립하는 사업이다.

 

연 면적 4,100㎡, 지상 4층 규모의 동 사업은 1층에는 키즈존, 갤러리, 라운지 및 돌봄센터가 들어서고, 2층에는 북 콘서트, 낭독회, 음악회를 열수 있는 콘서트 홀 및 카페, 3·4층은 수직 개방형 자료열람 공간이 들어 설 계획이다. 

 

내년에는 국비와 지방비 각각 3억8천만 원씩을 투입해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실시하고, 2022년에 공사를 착수한 후 2023년 상반기 중 개관할 예정이다.

 

김도읍 의원은 “사업예정지인 덕천여중 주변으로 5,239세대의 화명롯데캐슬카이저아파트, 1,780세대 수정강변타운아파트 등 대단위 공동주택단지와 덕천동 주택가가 인접해 있어 많은 학생과 주민들이 편리하게 덕천도서관 및 돌봄센터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화명신도시는 젊은세대가 많이 거주하는 지역인 만큼 주민들의 의견을 들어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복합문화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진중권 교수, 송영길의원에 "성추행은 '문화'가 아니라 범죄...괜히 더듬어만지당이겠나?" 직격탄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은 19일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뉴질랜드 한국 대사관 현지 직원의 ‘엉덩이 툭툭’ 성추행 의혹에 대해 "문화의 차이도 있다고 본다"며 "같은 남자끼리 배도 한 번씩 툭툭 치고 엉덩이도 치고 그랬다"고 언급했다. 이는 지난 뉴질랜드 정부가 지난 2017년 12월 주뉴질랜드 대사관에서 근무하던 한국 외교관 A씨가 현지 남성 직원을 성추행했다는 혐의를 제기하며 직접 조사를 요구한 사건관련 발언이다. A씨는 피해 직원의 엉덩이를 만지는 등 3차례 성추행한 의혹을 받았고 뉴질랜드 사법 당국의 조사가 시작되기 전인 2018년 2월 임기 만료로 뉴질랜드를 떠났다. 외교부는 자체 조사를 통해 A씨에게 2019년 2월, 감봉 1개월의 징계를 내렸다. 그러나 피해자가 지난해 10월 뉴질랜드 경찰에 신고했고, 뉴질랜드 사법 당국은 A씨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하고 한국 정부에 수사 협조를 요청했다. 뉴질랜드 저신다 아던 총리가 지난달 문재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관련 문제를 제기하자 외교부는 필리핀에서 근무하고 있던 A씨를 최근 귀국 조치했다. A씨는 신체 접촉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성추행 의도는 전혀 없었다'며 혐의를 부인하는 것

오피니언

더보기